장성군, ‘벼 흰잎마름병 예방 교육’ 추진

  • 즐겨찾기 추가
  • 2023.06.05(월) 13:09
전남권
장성군, ‘벼 흰잎마름병 예방 교육’ 추진
병해충 전문가 이인 박사 초빙 교육…논둑, 배수로 등 사전 정비 강조
  • 입력 : 2023. 03.29(수) 15:24
  • 김수근기자
[공간뉴스 = 김수근기자] 장성군이 쌀 농가를 대상으로 벼 흰잎마름병 예방 교육을 추진했다.

흰잎마름병에 감염되면 잎 색깔 변화가 확연하게 드러난다. 가장자리는 하얗게 마르고 테두리는 노랗게 변한다. 광합성을 제대로 할 수 없어 수확량이 30% 가량 감소하며, 쌀의 품질도 떨어진다.

고온다습한 환경에서 주로 발생해 태풍이나 장마가 지나간 7월 초순부터 발병하는 경우가 많다. 장성지역에선 지난 2020년 집중호우 이후부터 발생하기 시작했다.

군은 29일 벼 병해충 전문가인 이인 박사를 초빙해 흰잎마름병 발생 원인과 예방법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벼 흰잎마름병 병원균은 잡초나 볏짚에서 겨울을 보내고 날씨가 풀리면 논물을 따라 벼 잎까지 침입한다. 한 번 발생하면 3년간 잠복기를 가지므로, 논둑과 배수로를 사전에 정비하는 등 예방에 힘써야 한다.

장성군 관계자는 “최근 이상기후로 인해 다양한 병해충이 발생하고 있어 주의를 요한다”면서 “농업인 교육과 함께 정밀 예찰, 사전 방제작업을 통해 병해충 피해를 최소화 하겠다”고 말했다.
김수근기자 iggnews91@naver.com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광주권
전남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