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군, 일본 수출 ‘완도 김’ 업무협약 체결

  • 즐겨찾기 추가
  • 2022.12.06(화) 16:20
전남권
완도군, 일본 수출 ‘완도 김’ 업무협약 체결
완도군-호남산업-킨바라 노리텐, 김 수출 및 판로 확대 협력키로
  • 입력 : 2022. 11.24(목) 09:36
  • 한동순기자
[공간뉴스 = 한동순기자] 완도군은 지난 22일 완도군청에서 호남산업과 일본 킨바라 노리텐 간 완도 김의 원활한 일본 수출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신우철 완도군수와 호남산업 김형준 대표, 일본 킨바라 노리텐 대표 후지사와 요시히사 등 6명이 참석했다.

협약을 통해 청정바다 완도에서 생산되는 김이 일본으로 원활히 수출될 수 있도록 하고, 킨바라 노리텐은 완도 김 판로 확대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호남산업은 이번 업무 협약으로 킨바라 노리텐에 20억 원 상당의 완도 김을 공급하기로 했다.

킨바라 노리텐은 일본 도쿄에 소재를 둔 김 전문 업체로 작년 매출액은 약 200억 원이며, 한국에서 원초, 조미김, 자반 등 50억 원 규모의 수산물을 수입했다.

신우철 군수는 “김 소비량이 많은 일본에 완도산 김 수출을 확대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 생각하며, 김을 비롯한 완도 수산물의 우수성을 널리 홍보하여 수출 증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완도군에서는 379어가에서 김을 양식하고 있으며, 재배 면적은 11,960ha, 시설량은 152,974책이다.

한동순기자 iggnews91@naver.com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광주권
전남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