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산구, 중기부 장관 ‘발달장애인 특화사업장’ 현장 점검

  • 즐겨찾기 추가
  • 2021.09.19(일) 17:06
광주권
광주광산구, 중기부 장관 ‘발달장애인 특화사업장’ 현장 점검
김삼호 광산구청장 “발달장애인 가족 창업, 경제자립 뒷받침”
  • 입력 : 2021. 09.14(화) 14:33
  • 김대영기자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14일 광산구를 찾아 김삼호 광산구청장 등과 함께 발달장애인 특화사업장 건립 진행 상황을 점검했다.
[공간뉴스 = 김대영기자]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14일 광산구를 찾아 광역 최초로 추진되고 있는 발달장애인 특화사업장(스마트팜) 구축 진행 상황을 점검했다.

권 장관은 이날 김삼호 광산구청장, 조인철 광주시 문화경제부시장, 서기영 장애인기업종합지원센터 이사장 등과 함께 하남동(고봉로 126-15)에 있는 스마트팜 건립 부지를 방문했다.

권 장관은 창업을 준비 중인 발달장애인 가족과 간담회를 가진 뒤 발달장애인 특화사업장 구축 진행 상황을 살폈다.

중소벤처기업부 공모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발달장애인 특화사업장은 발달장애인 가족의 돌봄 부담 완화, 경제자립 기반 마련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광산구 하남동 부지에 19억 원을 들여 면적 584㎡ 2층 건물을 구축, 친환경 채소를 재배하는 스마트팜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2022년 준공을 목표로 이달 중 건축공사가 시작될 예정이다. 운영비로 매년 국‧시비 3억 원이 지원된다.

광산구는 앞서 (재)장애인기업종합지원센터와 협약을 체결, 발달장애인 예비 창업자 32명에 대한 교육을 마쳤다.

김삼호 광산구청장은 “광역 최초 발달장애인 특화사업장이 성공적으로 안착할 수 있도록 광주시와 협력해 건립부터 운영까지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며 “발달장애인 가족의 창업과 경제적 자립을 뒷받침하는 든든한 버팀목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대영기자 iggnews91@naver.com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광주권
전남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