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통합플랫폼 구축’ 완료보고회 개최

  • 즐겨찾기 추가
  • 2021.04.16(금) 16:03
전남권
여수시, ‘통합플랫폼 구축’ 완료보고회 개최
“재난‧범죄에 안전한 도시”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
  • 입력 : 2021. 04.08(목) 20:40
  • 김대영기자
[공간뉴스 = 김대영기자]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을 완료함에 따라 긴급상황 발생 시 골든타임 확보로 보다 더 안전한 도시로 도약한다.

시에 따르면 8일 CCTV 통합관제센터 상황회의실에서 ‘여수시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 사업’ 완료보고회가 열렸다.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은 방범‧방재‧교통 등 개별 운영 중인 각종 정보시스템을 통합해 스마트도시 안전망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2019년 12월에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비 6억 등 총사업비 12억 원을 들여 구축을 완료했다. 4월부터 운영하며 내년부터는 다양한 분야로 확산사업을 펼친다.

통합플랫폼 구축으로 긴급한 사건·사고 발생 시 경찰·소방 등과 공조 체계를 갖추고, 신고 지점 주변 CCTV 영상을 실시간으로 112, 119 상황실 및 순찰차 단말까지 전송함으로써 현장의 상황을 빠르고 정확하게 파악‧대응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여수시만의 특화서비스로 쓰러짐과 위급 시 손 흔듦을 감지해 도움을 주는 ‘긴급구조 헬프지원서비스’와 어린이, 치매노인 등 실종자 발생 시 주변 녹화영상을 분석해 위치를 추적할 수 있는 ‘실종자 구조지원서비스’를 구축해 시민 안전 체감도가 크게 향상될 전망이다.

재난‧재해 발생 시 여수시 재난안전상황실 및 소방서와 CCTV 영상과 재난 정보 등을 공유하고, 사건‧사고나 긴급한 대응이 필요한 경우 관련 부서에서 다목적 CCTV를 활용할 수 있는 기반이 구축돼 더욱 신속한 대응이 가능해진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범죄와 재난으로부터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더욱 안전하게 지킬 수 있게 됐다”면서, “이번에 구축된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의 다양한 활용방안을 모색해서 ‘시민이 행복하고 안전한 도시 여수건설’을 위해 더욱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김대영기자 iggnews91@naver.com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광주권
전남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