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주부명예기자단 ‘매실농가’ 농촌일손돕기 구슬땀

  • 즐겨찾기 추가
  • 2024.06.12(수) 20:45
전남권
광양시, 주부명예기자단 ‘매실농가’ 농촌일손돕기 구슬땀
고령농가 방문해 매실 수확 등 일손 지원
  • 입력 : 2024. 06.11(화) 11:30
  • 김용진기자
[공간뉴스 = 김용진기자] 광양시 주부명예기자단이 지난 10일 매실 수확철을 맞아 고령농가를 방문해 농촌 일손 돕기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은 농촌 지역 인구감소와 고령화 등으로 일손이 부족하고 일조량 감소, 개화기 이상저온으로 매실 생산량이 크게 감소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마련됐다.

이날 일손 돕기에는 주부명예기자단 15여 명과 공무원 10여 명이 참여했으며, 다압에 거주하는 80대 농가를 방문해 매실 따기 작업 지원에 나섰다.

해당 농가는 “올해는 냉해로 매실 생산량이 줄고 인건비까지 올라 어려움이 많았는데 봉사자분들이 찾아와 주셔서 매실 수확 작업을 함께 해주니 걱정을 덜었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최경순 주부명예기자단 회장은 “해마다 영농철을 맞아 일손이 필요한 시기에 일손이 부족한 농가를 위해 농촌일손돕기 봉사활동을 해오고 있다”며 “도움이 필요한 농가에 작게나마 보탬이 될 수 있어 뜻깊은 시간이었고,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을 돕는 일에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정해종 홍보소통실장은 “무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지역사회와 이웃들을 위한 봉사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신 주부명예기자단에 감사드린다”며 “이번 활동이 많은 분들이 농촌일손 돕기에 관심을 가지고 힘을 보태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광양시 주부명예기자단은 지역 미담 사례, 명소 등 다양한 주제의 기사를 작성해 시정소식지에 기고하는 등 시민의 생생한 삶과 시정 주요 시책을 널리 알리기 위한 소통 메신저로 활동하고 있다.
김용진기자 iggnews91@naver.com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광주권
전남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