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군, ‘칸타타 강감찬’ 창작 작품 공연

  • 즐겨찾기 추가
  • 2023.12.03(일) 13:21
공연
구례군, ‘칸타타 강감찬’ 창작 작품 공연
전통 설화인 강감찬 장군의 이야기를 조명한 창작공연
  • 입력 : 2023. 11.13(월) 19:03
  • 안재영기자
[공간뉴스 = 안재영기자] 전남 구례군은 오는 11월 16(목) 저녁 7시, 문화예술회관에서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창작 작품‘칸타타 강감찬’을 공연한다고 밝혔다.

2023년 공연장 상주단체육성지원 사업으로 선정된 창작공연‘칸타타 강감찬’은 강감찬 장군에 대한 구례지역의 설화를 바탕으로 한다.

이번 공연은 성악과 악기가 합쳐진 칸타타 형식의 공연으로, 극 초반부에서는 강감찬 삶의 이야기를, 후반부에서는 귀주대첩 이야기를 들려주며 구례 전통 설화의 의미를 재조명한다.

공연을 맡은 ‘앙상블 힐러스’는 2013년 창단된 단체로 2021년 전문예술단체로 선정됐다. 주로 지역자원을 소재로 하여 온 가족이 함께 볼 수 있는 창작 예술 공연을 펼치고 있다.

‘앙상블 힐러스’는 2023년 공연장 상주단체육성지원 사업으로 지난 8월과 9월에는 관내 초등학교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음악 동화 ‘피터와 늑대’와 상주단체 교류 공연인 ‘도깨비와 내기 한 판 할래?’를 공연했다.

김순호 군수는 “예술단체의 협력을 통하여 구례군민이 폭넓은 문화 예술을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문화프로그램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안재영기자 iggnews91@naver.com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광주권
전남권